본문 바로가기

몬티 파이튼의 라이프 오브 브라이언을 봄 몬티 파이튼이라는 그룹을 아시는지? 누군가는 이들을 코미디 영화의 창시자라고도 이야기한다. 그들이 희극에 끼친 영향을 혹자는 비틀즈가 음악에 끼친 영향과 같다고도 이야기한다. 이번에는 그들이 만든 영화, 라이프 오브 브라이언을 보게 되었다. 넷플릭스를 통해서 보게 되었는데, 내가 요새 레트로를 많이 검색해서 그런건지 몰라도 구닥다리 영화를 많이 보여준다. 특히나 몬티 파이튼의 성배라던가...비행서커스라던가... 이 몬티 파이튼이라는 크루, 혹은 그룹, 혹은 클랜? 길드? 동호회? 이들은 자신들의 영화에 그 시대를 어느 정도 반영하는 코미디를 보여준다. 이 영화의 스토리는 예수와 같은 날, 옆에 있는 구유에서 태어난 브라이언이라는 사람의 삶을 보여준다. 유대인이면서도 아버지는 알 수 없는 로마인이었던 그는.. 더보기
박화영 - 괜찮아, 너의 잘못은 아닌 것 같아 작년에 나온 영화, 박화영이 넷플릭스에 나와서 이번에 보게 되었다. 처음 접하게 된 이유는 유튜브의 영화 홍보 채널을 통해서였다. 사실 난 그런 걸 잘 보질 않는 편이고, 영화도 많이 보질 않는 편이지만 특이한 제목에 자극적인 썸네일때문에 보게 되었다. ※주의사항 본 포스팅은 기존 영화의 내용에 글쓴이의 생각을 덧붙여서 작성된 글이다. 그러므로 각 장면마다 나오는 내용의 해석을 위해 스포일러가 포함될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 질풍노도의 시기, 사춘기, 위험한 시기, 일탈 등등... 우리는 10대를 굉장히 많은 단어로 이야기하고는 한다. 그 중에서 긍정적인 단어는 얼마나 있을까? 10대 청춘 영화라고 하면 많은 영화들이 우울함을 담고 있다. 물론 되도 않는 우정진한 이야기가 있기도 하지만, 그런 영화들마저 .. 더보기
바후발리: 더 비기닝 - 1편과 2편을 동시에 보세요. 오늘 또 영화감상문을 써보려고 합니다. 이번에 쓸 영화는 저번에 썼던 영화의 1편인 바후발리: 더 비기닝입니다. 저번에는 2편인 바후발리2: 더 컨클루전을 작성했었지요. 미리 말씀드리지만, 바후발리3편은 나오지 않습니다. 다만 넷플릭스를 통해서 드라마 형식으로 제작되고 있는 중이라는 기사만 한번 봤을 뿐이지요. 주인공은 2편의 바후발리의 어머니인 시바가미에 대한 내용이라고 들었습니다. 바후발리1편은 구글 앱스토어에서 1200원에 보실 수 있습니다. 1편의 내용은 제목에서 보면 아시다시피 바후발리의 시작을 알립니다. 특이한 점은 1편의 주인공은 아들이고 2편의 주인공은 아빠인데 똑같은 배우가 연기합니다. 앞에 보이는 친구가 그 배우인데, 이 영화는 유전자가 어떻게 조합되는지 모르나봅니다. 사실 저도 잘 모.. 더보기
쿵푸허슬 - 3번 보니까 이제 안보이던게 보이네. 오늘은 TV에서 영화를 틀어주더군요. 그건 바로 주성치의 2004년작, 쿵푸허슬이었습니다. 저는 중국 영화를 그리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주성치 영화는 재미있게 많이 봤습니다. 희극지왕이라던지, 서유기 시리즈, 녹정기, 소림축구 등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배우이자 감독이지요. 하지만 근황을 보니 주성치도 많이 늙었네요. 중국 코믹영화의 대부일 뿐만 아니라 많은 스캔들을 뿌리고 다녔던 주성치가 늙은 모습을 보니 개인적으로 많이 아쉽기만 합니다. 그를 보면서 저도 나이가 먹어간다는 걸 느끼기 때문이지요. 쿵푸허슬은 처음 봤을 때부터 재밌게 봤던 영화이고 이제 나이를 먹고 견문이 조금 넓어지니 안보이던 게 보이더군요. 이 영화에서는 다른 영화, 만화들을 오마쥬한 장면이 많습니다. 예를 들면 상단의 이미지를 보시면.. 더보기
바후발리 2: 더 컨클루전 - 인도영화의 매력을 맛보다. 한국 사람이 살아가면서 인도영화를 볼 일이 얼마나 있을까요? 옛날에는 인도영화라고 하면 굉장히 낯설게 느껴지는 게 사실이었습니다. 하지만 세 얼간이라는 영화가 굉장히 히트를 치면서 인도영화, 발리우드에 대한 인식이 많이 바뀌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말은 많이 들었지만 합법적으로 접할 방법을 찾기 어려워서 아직도 저는 세 얼간이를 보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중, 넷플릭스를 통해서 인도영화를 접하게 되었는데요. 그 영화는 바로, 바후발리 2: 더 컨클루전이었습니다. 사실 이 영화를 본 이유도 집에서 술을 즐기면서 볼만한 영화가 없나 싶어서 넷플릭스에 들어갔다가 아무 생각 없이 틀게 된 영화였습니다. 무슨 내용인지도 몰랐고, 왜 틀었는지도 모르겠지만, 이 영화는 저에게 신선한 충격으로 다가왔지요. 검색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