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구글에 내 티스토리 블로그 등록하기

    안녕하세요.

    오늘 써보려는 글은 '네이버, 구글에 블로그 등록하기'입니다.

    예전에는 각종 검색엔진 밑에 "내 홈페이지 등록하기"라는 버튼이 있었는데, 요새는 세상이 많이 바뀌어서 그런 식으로 나오질 않습니다.

    다만, 내 블로그를 각종 검색엔진에 넣고 관리를 할 수 있게 만들어졌죠.

    아무래도 지금보다 옛날에는 사이트가 많지 않았기 때문에 등록만 해놓으면 관리가 가능했던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이제는 html이나 css등 웹 언어를 몰라도 아무나 웹사이트를 운영할 수 있는 시대가 되었죠.

    그렇기 때문인지 몰라도 이제는 웹싸이트 등록부터 관리까지 다 본인이 해야 되는 실정입니다.

    사실 네이버 블로그를 만든다면 네이버는 신경쓰지 않아도 됩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만든다면 다음은 등록에 큰 신경을 쓸 필요가 없죠.

    제가 여기서 소개하려는 블로그는 티스토리이기 때문에 네이버, 구글에만 정상적으로 등록이 되면 됩니다.

    구글도 크롤링 기술로 인해 직접 등록하지 않아도 알아서 구글 봇이 제 블로그를 가져갑니다.

    하지만 네이버 웹마스터도구, 구글 서치 콘솔에 등록을 해놓으면 조금 더 제가 말하고 싶은 이야기, 방향성, 관리가 좀 더 수월해지기 때문에 등록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실 예전에는 위와 같이 HTML을 수정해서 <head>와 </head> 안에 메타태그를 넣어서 자신의 블로그를 등록하고는 했을 겁니다.

    아직도 통용되는 방법이지요.

    하지만 이 방법의 단점은 "스킨 변경 시, 태그를 다시 등록해야 한다."라는 것입니다.

    물론, 본인이 기억하고 있으면 상관없지만 까먹었다던가... 까먹는다던가.. 뭐 그런 문제가 생길 수도 있는 법이고요.

     

    그래서 이번에 새로 생긴 방법으로 메타태그를 등록하는 방법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그건 바로 '플러그인'메뉴에 있는 '메타 태그 등록'입니다.

    제가 예전에는 이런 메뉴를 못 봤었는데요.

    불과 1년 전에도 없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근데 쥐도 새도 모르게 새로운 플러그인이 생겨버렸네요.

     

    네이버 웹마스터 도구의 사이트 등록 화면입니다.

    대부분 HTML 파일 업로드를 추천하고 있지만, 티스토리 내에서 가능한 방법이 아니기 때문에 HTML 태그로 합니다.

    보시면 meta name="naver-site-verification" content="개인 주소"라는 부분이 있는데요.

    이 두 가지를 메타 태그 플러그인에 등록하시면 됩니다.

     

    구글은 구글 서치 콘솔이라고 불립니다.

    여기서 "속성 추가"에 들어가시면 등록하실 수 있는데요.

     

    이렇게 속성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2차 도메인을 갖고 계시다면 왼쪽, 안 갖고 계시다면 오른쪽을 선택하시면 됩니다.

    여담입니다만 저는 2차 도메인을 갖고 있던 블로그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여러모로 2차 도메인을 갖고 블로그를 운영을 하려니 득 보다 실이 더 많더군요.

    그래서 제가 가진 모든 자료들을 포기하고 새로 블로그를 운영하게 된 것입니다.

    그러다 보니 티스토리의 새로운 기능도 알게 되고 이런 글도 쓰게 되더군요.

     

    구글도 마찬가지로 meta name과 content의 내용을 그대로 메타 태그 플러그인에 등록하시면 됩니다.

     

    저는 자주 해봤던 작업이라 두 사이트를 동시에 등록했는데요.

    하나씩 차근차근 등록하는 게 더 나아 보입니다.

    괜히 중간에 클릭 한 번 잘못하면 꼬이거든요.

    여기 내용을 자세히 보면 '페이스북 공유 최적화를 위해 오픈그래프 속성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라고 되어있는데요.

    안타깝게도 제가 페이스북을 안 하는 바람에 이 부분에 대한 글은 쓰질 못하겠네요.

     

    이상으로 네이버와 구글에 블로그 등록하는 방법이었습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